행동하면서 생각하라

남의 생각을 좇지 말고 내 생각을 키워라
인문학에 조에 깊은 사람을 만날 때가 있다. 그들이 대화할 때 여러 철학자의 생각을 인용 하는 것을 보면 꽤 많은 책을 읽어 왔음을 짐작할 수 있 다. 그런데 간혹 자신의 이야기는 거의 없는 경우가 있 다. 그저 유명 철학자 또는 사상가의 이야기를 책에서 본 대로만 전하는 것이다. 그것이 중요한 이유와 삶에서어떻게 적용 하는지를 설명하는 사람은 드물었다.
이들은 대체로 자신의 생각에 자신감이 없어 다른 사람에게서 답을 찾으려는 마음이 크다. 그로 인해 자신 의 사고를 키우면서 당당함을 갖추기 보다 스스로 부족 함을 느끼며 타인의 생각을 좇는 인생에서 벗어나지 못 한다. 쉼 없이 공부하고 무엇인가 이룬 것 같지만 그럴 수록 마음 한구석에서는 계속 부족함을 느낀다. 이렇게 오랜 시간이 흐르다 보면 결국 행동하지 못하는 사람이 되고 만다. 머릿속에 생각이 너무 많기 때문이다. 이 생각, 저 생각들이 서로 얽히고 설키는 것이다.
많은 지식을 쌓은 듯 보이는 사람들이 예상보다 실천력도 약하고 결과 물을 내지 못하는 이유가 여기 있다.
지식을 실제로 잘 활용하려면 알게 된 지식의 경중을 제 대로 파악해두어 마주한 상황에 제일 필요한 것이 무엇 인지를 꺼낼 수 있어야 한다. 그래야 지식끼리 충돌하는 현상을 피할 수 있다. 많이 아는 것도 중요하지만 제대 로 심도 있게 잘 아는 것이 더 중요한 이유다. 내가 이 책 에서뿐만 아니라 강의에서도 본질적인 지식을 정신의 기저에 입력해야 한다고 강조하는 것도 같은 맥락이다.
_ 본질을 알면 세부적이고 부수적인 부분은 전문가답게 본능적으로 반응하고 대처하는 것 이 가능하다. 행동하면서도 생각할 수 있는 Just do id!” 이 비로소 가능해지는 정신 상태가 되는 것이다. 그러나 본질을 깨닫지 못한 채 무작정 여러 지식을 얻는 데에만 힘을 쏟는 사람들은 여러 생각의 늪에 빠져 행동할 에너 지를 소진시킴으로써 행동이 나오지 않는다. 체계를 갖 추지 못한 지식이 오히려 성장과 성공에 큰 걸림돌이 돼 버리는 것이다.
이 세상에서 통하는 법칙은 심오하지만 한편으로 는 단순하다. 그래서 하나만이라도 제대로 깊이 알고, 그 것만을 실전에서 사용하기만 한다면 시간이 흐른 만큼 결과물을 내고 사람들이 인정하는 고수가 되어간다. 생각 담긴 행동이 행복을 가져다준다
만일 많은 고민으로 복잡한 상태에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면 가장 핵심적인 법칙만을 추려 내어 그것에 집중하고, 작고 사소한 일이라도 바로 시 작해보길 바란다. 자신이 현재 할 수 있는 것을 리스트 로 만들고 그것에 에너지를 쏟아라. 반드시 거창한 것부 터 시작할 것이 아니라 당장 할 수 있는 것부터 바로 해 보는 것이 현명하다. 처음부터 높은 목표로 삶의 중요한 문제들을 슬기롭게 해결해낸 사람은 없을 것이다. 성공 하는 사람은 남들이 알아채지 못하는 소소한 행동을 꾸 준히 쌓아 올렸기에 성공할 수 있었다. 그러니 행동하면 서 생각해라. 행동하며 생각할 수 있어야 더 큰 행복을 얻게 될 것이다.

Leave a Comment